[디자인 원칙]단순성(Simplicity) > 디자이너팁

디자이너팁

디자인과 관련된 유용한 정보를 공유하세요.
질문은 상단의 QA에서 해주시기 바랍니다.

[디자인 원칙]단순성(Simplicity) 정보

[디자인 원칙]단순성(Simplicity)

본문

단순성(Simplicity)

 

원칙: 편리한 설치와 사용성 사이의 균형을 유지하십시오.

 

디자이너는 사용자들의 삶을 단순하게 하기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제품을 쉽게 설치하게 해주는 노력과, 제품을 더 쉽게 만들고 개선하려는 노력 사이에 섬세한 균형이 필요한 경우가 많습니다.

 

브라우저에 자동 채우기 기능을 고려하십시오. 사용자는 브라우저가 사용자 명령에 따라 양식에 넣을 수 있는 정보의 데이터베이스를 입력하고 유지해야 합니다. 하지만 설정하는데 시간이 걸리고, 어떤 것이든 바뀔 때마다 한 번 더 기록을 수정해야 할겁니다. 응답하지 않거나 잘못된 데이터를 모든 곳에 추가하는 등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애플은 사용자가 사파리의 자동 채우기 기능을 주소록에 있는 사용자의 연락처 카드에 연결할 수 있도록 해서 설정 과정을 단순하게 했습니다. 그러나 사파리가 실제로 양식을 작성하는 능력은 이전과 마찬가지로 형편없습니다. 주로 라벨, 위치와 다른 형태를 표준화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더 복잡한 기술적인 해결책으로 자동 채우기 문제를 해결했습니다. 백그라운드에서 특정 키 조합을 인식하는 키보드 마에스트로라는 앱을 사용했습니다. 프로그래밍한 텍스트를 찾으면, 입력한 텍스트를 이전에 저장한 텍스트 문자열로 자동으로 바꿉니다. 설정이 확실히 더 어려웠습니다. 양식과 입력이 이름을 요구할 때, "bbb"를 입력하면 "Bruce"로 대체합니다. "aaaa"를 입력하면 주소가 나타나면서, "ppp"가 표시되고 전화번호가 제자리에 뜹니다. 양식을 작성하는데 30초가 걸립니다. 실제로 작동하는 경우 자동 채우기 기능보다 더 오래 걸리지만, 이 방법은 작성할 때마다 모든 양식에서 작동하며, 시간과 노력, 좌절감을 덜어줍니다.

 

집에 있는 사용자 한 명이 기술을 안다고 합시다. 설치의 단순성과 사용성 사이에서 균형을 잡으려면 마케팅 담당자를 만나야 합니다. 그들이 당신에게 최소한 상당히 영리하거나 지적인 사용자에게 의존할 수 있다고 말하고, 다른 사람들이 나중에 사용하는게 훨씬 간단해지면, 처음에는 제품을 약간 더 어렵게 만들어야 합니다. 그러나 설치와 운영이 가능하다면 간단해지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네스트의 접근 방법을 선택한다면, 집에 있는 한 사람이 복잡하고 혼란스러운 과정을 거쳐야 제품을 인터넷에 연결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 이후에는 집에 있는 모든 사람들의 삶이 더 단순해집니다.

 

(네스트는 와이파이가 작동하기 위해 설정한 방법의 큰 결함을 극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주장합니다. 사실 사용자들은 네스트 기기에서 일반적인 와이파이를 종료하고 새 "네트워크"에 로그인해야 합니다. 이 작업은 대부분의 사용자가 처음 접했을 때 놀라는 이해하기 어렵고 비논리적인 방법입니다.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의 "아래 영역"에도 들어가야 하는데, 대부분의 사용자가 가능하다면 피해야 하는 곳입니다. 이는 완전히 나쁜 상황이며, 와이파이 프로토콜을 감독하는 회사는 연결된 기기를 확장된 기반에서 중단할 경우 이 문제를 해결해야 합니다.)

 

원칙: "단순함의 환상"을 피하십시오.

 

21세기 초에, 애플은 잠재적인 구매자에게 단순함의 환상을 심어주는데 너무 집중했고, 제품의 생산성이 심각하게 약화되었습니다. 애플은 자신들이 그럴만한 이유가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잠재적인 사용자들에게 밝고, 반짝이고, 단순해 보이는 새로운 제품을 원했습니다. 이는 훌륭한 목표지만, 실제로 단순성은 복잡성을 숨기는 것이 아니라 단순화를 통해 달성됩니다. (가시성 참고)

 

전시용 제품을 단순하게 하는 것은 괜찮지만, 구매자들이 겁을 먹지 않게 하려면 복잡성을 숨기고 싶어도 전시장에서만 해야 합니다. 현재 실제 작업을 수행하려고 하는 구매자의 가정이나 사무실이 아니라 전시장에서 해야 합니다. 저는 1978년부터 특별 딜러 모드를 애플 소프트웨어에 적용했습니다. 제품이 구매자의 집과는 다르게 전시장에서 다르게 보이고 다르게 작동하게 하기 위해서 그렇게 했습니다. 컴퓨터는 그런 방법을 허용합니다. 사람들은 어느 시점에서 잊어버립니다.

 

원칙: 조금씩 공개해서 배우기 쉽게 하십시오.

 

더 자세한 방법과 기능을 숨기고, 사용자가 그 부분이 필요할 때 다루는 요령을 알게 되면 사용자의 환경을 더 단순하게 하는게 좋습니다. 이 방법은 단순함에 대한 환상과 구별됩니다. 필요한 제어장치가 보이지 않거나, 애매하고 특이한 장소에 숨겨져 있어서 사용자가 지금 당장 사용해야 할 도구를 찾으면 안됩니다.

 

점진적인 공개로 고급 기능이 필요한 작업 영역에 대해 충분히 학습하기 전에, 고급 기능을 이해하려는 사용자의 시도를 차단하여 지원 비용을 줄일 수 있습니다. 고급 기능이 필요할 때 소개하지 않거나 너무 잘 숨긴 경우에는 지원 비용이 상승할 수도 있습니다.

 

원칙: 필요한 기능을 제거해서 지나치게 단순하게 하면 안됩니다.

 

단순성은 애플이 모바일 기기를 출시한 후에 또 다른 문제가 되었습니다. 2014년 당시 맥에서는 달력의 이벤트가 일어나기 90분 전에 작동하는 알람을 설정할 수 있었습니다. 아이패드에서는 한시간이나 두시간 마다 작동하게 설정할 수 있지만, 90분은 설정할 수 없습니다. 이벤트가 시작하기 90분 전에 경고가 필요한 경우도 있었습니다.

 

애플은 사용자에게 임의의 시간을 설정하는 방법을 제공하지 않게 해서 인터페이스를 "간소화" 했습니다. 기본 인터페이스에 약점이나 결함이 없으면 애플은 사용자에게 이러한 기능을 제공하지 않을 겁니다. 사람들이 제품으로 하는 일을 제한하는 것은 의도적인 결정입니다.

 

아이패드에서 90분 경고를 설정하려면, 실제로 이벤트가 일어나기 30분 전에, 두번째 이벤트를 만들고 60분 경고를 설정하면 됩니다.

 

단순성을 제거한 사례

 

애플은 컬렉션에서 사진을 찾을 수 있는 매우 간단한 인터페이스도 갖추고 있습니다. 여러분은 구하는 사진을 찾을 때까지 한 번에 하나씩 모든 사진 폴더를 살펴볼 겁니다. 애플은 이미지와 신중하게 연결된 제목, 설명이나 키워드를 표시하거나 정렬/검색을 할 수 없게 했습니다.

 

어떤 사람은 인터페이스가 간단하다고 주장할 수 있습니다. 아이디바이스에 있는 20,000개 사진 중에 특정 사진을 찾고 싶다면, 아이포토나 애퍼처에서 만든 폴더 73개를 빠르게 살펴보고 찾을 때까지 프로그램을 켜놓아야 합니다. 검색에 대해 배우거나, 이름을 기억할 필요가 없지만, 10분~20분 정도 시간을 들여야 찾을 수 있습니다.

 

대안

 

다행히도, 몇 년이 지난 후에, 방법이 생겼습니다: 포토 셰크 HD 같은 앱을 사용하면 애플이 가져왔지만 보여주지 않는 모든 기준을 검색할 수 있게 해줍니다. 고급 기능을 사용해도 정말 좋습니다. 그러나 매우 높은 비율(정확하게 100%)로 찾으려면 검색 방법을 알아야 합니다.

추천
1

댓글 0개

전체 352
디자이너팁 내용 검색

회원로그인

진행중 포인트경매

  1. 참여116 회 시작21.10.14 11:15 종료21.10.18 23:59
(주)에스아이알소프트 / 대표:홍석명 / (06211)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동 707-34 한신인터밸리24 서관 1404호 / E-Mail: admin@sir.kr
사업자등록번호: 217-81-36347 / 통신판매업신고번호:2014-서울강남-02098호 / 개인정보보호책임자:김민섭(minsup@sir.kr)
© SIR 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