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롬80버전 결제 이슈, 영카트5 주요패치 확인!

별거 아닌 별거가 좋은 점 > 자유게시판

그누보드5
영카트5
매뉴얼
Q & A
제작의뢰
컨텐츠몰
부가서비스
소모임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별거 아닌 별거가 좋은 점 정보

별거 아닌 별거가 좋은 점

본문

어떻게 살다 보니 한 달에 집을 한번 또는 두번 정도 가게 되었는데 이런 생활도 괜찮다 싶네요. 와이프도 요즘의 삶에 만족하고 있다 하고 저 또한 특별할 것 없는 일상이지만 왠지 모를 자유를 느끼거든요. 1년만 더 채우면 결혼 30년 차인 사람의 글이고 특수한 상황에서 오는 별거이니 시도는 금물입니다. 몸 멀어지면 마음도 멀어지기 쉬운 것이 젊은 부부인거죵~!

 

아? 가정적으로 문제가 있어 그런 생각을 하는 것은 아니고 연애하던 그 때의 감성이 살짝 있고 총각때의 자유랄까 하는 느낌도 있고 해서 그런게 좋다는 글입니다. 우리 부부는 아직도 손을 꼭! 잡고 다니는 동네에서 소문난 잉꼬부부구요~ㅎㅎㅎㅎ

추천2

댓글 10개

아이들 어느 정도 자리잡고 그러면 여자들 로망이 바로 이런 거 아닌지요?
그런데 현실은 정반대로 남자가 자꾸 집에 집착을 하죠.ㅋㅋㅋ
그러게 젊을 때 힘있을때 잘하라는 말이 나오나 봅니다.
어쨌거나 사모님께는 최고의 남편이시네요.
저 또한 비슷한 삶을 살고 있지만 좋은현상 입니다.

아직도 마님을 만나면 설레이지만 몸이 말을 듣지 않네요....^^;;

가끔은 부부만의 여행을 추천 드립니다.
몸은 생각을 못 따라 간지가 저도 오래되어 그런가보다...하는데 요즘은 와이프가 저를 만나 처음으로 행복해 하는 것 같아 마음이 좋더라구요.
결혼 30년차가 되가니 오히려 마음이 편해지는 것 같더라구요. 이혼...이런거 웃으면서 해 줄 용의도 있는데 과연 와이프가 저를 버릴까...하는 의문이 드네요. 버릴려면 아마 30 중반 그 때에 버려졌겠다는 생각도 들구요.ㅎㅎㅎㅎ
ㅎㅎㅎ
묵공님처럼 저희부부도 30년정도 됩니다만~~~연애기간포함하믄........35년정도되겠네요....ㅋㅋㅋ
30년차정도되면 몸따로 마음따로입니다~~~
마음은 그대로인데....................몸은................ㅠ.ㅠ
그래도 아침에 일어나 숨이붙어있음에 감사하고
또한 자식들 우리가걱정하게안하고 잘하고있고 우리부부도 아프지않고~
하루하루 잘지내니~~그게 행복인거같습니다~~
우린 원채 어린 나이에 결혼을 해서 지난 결혼생활을 생각하면 웃음이 나올 정도로 서툴렀네요. 과거로 돌아가면 와이프한테 꼭 하고싶은 말이 있습니다.

제발 저 남자한테 도망가라고~! ㅎㅎㅎㅎㅎ
ㅋㅋㅋㅋ
전6개월정도 지방(서울에서부산거리정도~~)에 잠깐근무한적이있었는데........
그때는 금요일퇴근하기가무섭게~!~~집으로 고고~~했던기억이..........ㅎㅎㅎ
월요일출근이 많이괴로웠습니다만~~~~~~~~~~~~ㅋㅋㅋ
전체 180,487 |RSS
자유게시판 내용 검색

회원로그인

(주)에스아이알소프트 (06253)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곡로1길 14, 6층 624호 (역삼동, 삼일프라자) 대표메일:admin@sir.kr
사업자등록번호:217-81-36347 대표:홍석명 통신판매업신고번호:2014-서울강남-02098호 개인정보보호책임자:이총

© SIR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