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중 조심해야 할 말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대화중 조심해야 할 말 정보

대화중 조심해야 할 말

본문

 

1. 말씀드렸다 싶이
2. 일단은

 

 

  '말씀드렸다 싶이~' 이 말을 사용해도 대화가 부자연스러워진다거나 어색한 기운이 생긴다거나 하지는 않지만 "말씀드렸다 싶이~"에는 상대의 무신경함을 지적하는 뜻이 포함돼 화제의 무게에 따라 자칫 대화의 흐름이 나빠질 수 있다고 생각하고 또 "일단"이란 말로 시작하는 말속에는 '사소한'이나 '대수롭지 않은'이란 뜻을 바탕에 깔고 시작하는 말이라 자칫 대화의 흐름을 부정적인 방향으로 이끌어 갈 수 있다는 생각에서 의식적으로 피하고 사는데 이 밖에 또 어떤 말들이 있을까요? 

별 생각없이 습관적으로 뱉는 말이지만 상대에게 부정적 암시를 주는 말이나 단어?

 

 

추천
4

댓글 14개

그렇군요. '근데'라는 말 뒤에 오는 말 이란 게 다시 ?를 붙이는 경우가 많아 ??와 같이 물음표를 두번 사용해 강조하는 느낌이나 재촉하는 느낌이랄까요?
관계의 강도, 시간의 순서나 길이에 따라 말씀드렸다시피, 일단은 포함 대화가 달리 받아들여질 듯 합니다.
현재 동일 시간 동일 공간에서 동일 사안을 놓고 이야기 해야 할 때는 대명사나 전치사 느낌 정도로 사용되어 오히려 적합한 대화인 듯 하고
기억을 끄집어내야 하는 대화라면 말씀처럼 상대를 타박하는 어조로 들릴 것 같네요.
손님과의 상담 중이란 상황을 생각하며 쓰인 글이기도 합니다. 대체로 손님들은 전문적인 말을 모르다 보니 전문적인 단어가 들어간 대화에 대해서는 기억을 잘 못하는 경우가 다반사라 어지간하면 다시피~가 들어가는 대화를 하기보다는 전문적인 말을 쉽게 풀어 다시 설명해 주는 편이 흐름이 좋아 그렇게 생활하고 있죠.
그렇다면 역시 묵공님다운 대화법 아닐까 합니다. 뭔지 모르지만 대화하다보면 듣고 있게 되는데, 아마 이런 노력들이 대화에 배여있어 그런 것 같습니다.
말씀드렸다 싶이의 어감이,  말씀 드리는 주체가 나고 너에게 나의 말씀을 드렸다란 의미로 비춰질까 저는 잘 안쓰는것 같네요.  비슷하게 쓰는건

클라이언트가 똑같은 요구사항을 여러번 요청하고, 나도 똑같이 응답할때...

앞서 얘기했던것과 같이 이 건은 절대 구현 불가합니다!!!
지난번 이야기 드렸던것처럼 이 건은 절대 구현 불가합니다!!!

이렇게 쓰죠 ㅋㅋ
어리석은 클라들 특징이 있죠. '이 돈인데 왜 아니됨?' 하는....
업종을 가리지 않고 그러시는 분들이 간혹 있어 저도 참 난처하긴 합니다.
전체 193,781 |RSS
자유게시판 내용 검색

회원로그인

(주)에스아이알소프트 / 대표:홍석명 / (06211)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동 707-34 한신인터밸리24 서관 1404호 / E-Mail: admin@sir.kr
사업자등록번호: 217-81-36347 / 통신판매업신고번호:2014-서울강남-02098호 / 개인정보보호책임자:김민섭(minsup@sir.kr)
© SIR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