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R

담배를 끊으니....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담배를 끊으니.... 정보

담배를 끊으니....

본문

하루하루가 정말 밋밋하다고 할까요? 요즘 끊었다 말았다 하고 있는데 끊은 기간에는 오늘처럼 하루가 정말 밋밋하고 심심하고....가까운 놀이동산 정기권이라도 끊어야 하는 건지....

 

불금들 되세요~!

추천4

베스트댓글

댓글 28개

저는 인플란트 때문에 더 끊어야 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이러고 있네요. 상처가 쉽게 아물지 않아서요.ㅠㅠ
담배 피우시는 분..들은 잘 모르시겠지만..
옆에만가도..
은은하게 냄새가 납니다.ㅠㅠ
본인들은 모르시겠지만
피우고 물로 입 행구고 오셔도..
한마디 하시면
냄새납니다.
저도 "뭘...그렇게 까지..." 했던 사람인데 요즘 제가 느끼네요. 끊은지가 얼마 되지 않아 그런지 그 냄새가 싫다기 보다는 자꾸 유혹이 생겨서 그닥 기분이 별로고 그렇습니다.
켈로이드 체질은 아닌데 인플란트 시술중에 이상하게 상처가 잘 아물지 않아서 아주 고생을 하는 지라 이참에 아주 끊으려고 하고 있네요.
오늘도 답답한 전화가 와서 지루한 이야기를 반복적으로 하다가 보니 담배생각이 간절했는데 꾹~! 참았네요.
전 담배를 도저히 끊을 수 없어서 피는 것을 잠시 뒤로 미뤘습니다. 다음달 오늘이면 6년째가 됩니다. 끊은게 아니라서 언제든지 필 수 있지만 조금 더 미뤄볼까 합니다. 버릇처럼 피는 것보다 잠시 쉬었다가 피면 그 황홀함이 커질 테니까요. ^^
그렇게 조금 미루고 미루다 보면 잊혀지기는 할까요? 요즘 처럼 이렇게 담배생각이 간절하다면 그 자체만으로도 스트레스가 아닐까 하기도 하고...레드썬..레드썬...
끊은지 30년이 다 되어 가네요.

그때 담배에의한 수명단축과 스트레스에 의한 것 비교했을 때, 담배가 더 낳다는 결론이..

물론 하루에 5개피 정도 피었을 때입니다.

끊기 전에 팔팔디럭스 긴 담배를 하루에 세갑 씩 몇년간 피면, 아 곧 죽을 것 같다는 신호를 몸에서 보내주니, 바로 끊을 수가 있죠.. ㅎㅎ
ㅠ.ㅠ 많이 줄여 2일에 한갑 3일에 두갑정도 피우네요...
아이가 생기자 태어나 바로 아이코드로 변경했는데...
끊고 싶지만.. 용기가 나지 않습니다.
저도 사실 다 쓰지를 않아서 그렇치 담배끊으려고 별 짓을 다 해보기는 했는데 결국 이게 자기의지가 관건이라...담배끊었다는 분들 보면 지금도 우러러보게 됩니다. 애연가인 저로써는 끊고 있으면서도 이게 될까...하거든요.
전체 184,004 |RSS
자유게시판 내용 검색

회원로그인

진행중 포인트경매

  1. 참여27 회 시작21.03.02 12:00 종료21.03.07 12:00

(주)에스아이알소프트 (06211) 서울특별시 강남구 역삼동 707-34 한신인터밸리24 서관 1404호 대표메일:admin@sir.kr
사업자등록번호:217-81-36347 대표:홍석명 통신판매업신고번호:2014-서울강남-02098호 개인정보보호책임자:이총

© SIRSOF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