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답하라 1988 ... 사람 냄새 나던 세대 > 개발자애환

개발자애환

응답하라 1988 ... 사람 냄새 나던 세대 정보

응답하라 1988 ... 사람 냄새 나던 세대

본문

현 40 대들....공감하실지 모르겠지만....

 

대부분 배고픈 걱정 않해도 되는 시절이였고

( 저 때도 삼시 새끼 걱정하던분들도 있었던 ... )

 

사람 냄새 나던 시절이였고, 

싸워도 서로 시원하게 사과하고,

친척보다 더 가까운 이웃 사촌이라는 단어가 당연하다 싶이했고

서로 위할줄 알고

상대에게 일부러 마음 아프게 말하는 경우도 없었고..

 

양푸니에 밥 비벼서 된장 국물넣고 쓱~쓱~~

여기에다 고추장 넣으면.....꿀꺽

 

카셋트 테이프로 듣은 음악, 삐삐

버스 안내원 누님의 오~라~이~

라디오에서 흘러 나오는 "별이 빛나는 밤에" 

 

집 앞에 친구들이와서 한 목소리로 "~~야 놀자"

 

한마디로 "사람 냄새나던 시절"

 

 

공감0

댓글 1개

전체 92 |RSS
개발자애환 내용 검색

회원로그인

(주)에스아이알소프트 (06253)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곡로1길 14, 6층 624호 (역삼동, 삼일프라자) 대표메일:admin@sir.kr
사업자등록번호:217-81-36347 대표:홍석명 통신판매업신고번호:2014-서울강남-02098호 개인정보보호책임자:이총

© SIRSOFT